• 2017-10-17
오늘제휴:  0명 전체:  674명
제  휴  문  의
자동로그인


남성이 여성을 애무 하는 방법

지속성 오르가슴을 느끼기 위해서는 먼저 황홀한 애무가 있어야 한다.남성은 여성을 애무하기 전에 한 가지 확실히 인지하고 있어야 한다.바로 여자는 온몸이 성감대라는 것. 애무를 받을 여성은 두 팔과 양다리를 벌리고 최대한 편안한 자세로 눕는다.순서는 신체의 말단부부터 시작한다.그래야 대뇌의 작용에 의해 중추신경계가 작동을 하기 때문이다.손가락을 포함해 손,팔,어깨 순서로 진행하고 그 다음에는 발가락부터 발,종아리,넓적다리 순으로 진행한다.
구체적으로는 남성이 여성의 두 손을 잡고 손가락을 하나씩 자극한다.그리고는 팔뚝을 주무르다가 어깨를 주무른다.그리고는 바로 하체로 내려가 발가락을 애무한다.발을 애무하는 요령은 손을 애무할 때와 동일하다.허벅지까지 애무가 끝나면 여성을 엎드리게 하고 어깨 뒤쪽을 손바닥으로 원을 그리듯 돌려가며 마사지한다. 등 전체를 골고루 애무한 뒤에는 목뒤의 척추를 부드럽게 만진다.이어서 엉덩이쪽으로 뻗은 척추 마디마디를 손가락으로 가볍게 비비면서 쭉 훑어 내린다.등을 마친 다음에는 엉덩이를 충분히 주무른다.
여성을 다시 바로 눕힌다.그리고는 한 팔로 껴안고 부드러운 키스를 하며 강하게 포옹한다.그런 뒤 귀를 지그시 물었다 놓았다를 반복하며 사랑의 밀어를 속삭인다.사랑의 밀어는 의외로 여성을 흥분시킨다.계속해서 키스를 통해 여자의 혀를 자극하고 목의 옆과 앞부분을 혀로 애무한다. 키스를 하는 동안 한 손은 어깨,겨드랑이,젖무덤,복부,허리 등을 가볍게 쓸어준다.목의 애무가 끝나면 입술과 혀로 여성의 어깨,겨드랑이,젖무덤을 자극한다. 젖무덤을 자극할 때는 밑에서부터 유두까지 혀끝으로 나선형을 그리며 애무를 반복한다. 이때 입술과 혀로 유두의 색이 변하고 부풀어오를 때까지 오래도록 자극한다.그러면서 손으로는 여자의 성기를 눌렀다가 늦추고 다시 누르는 방법을 반복한다.이런 성기 마사지는 유방과 유두의 마사지와 일정한 리듬감을 갖게끔 신경 써야 한다. 이런 식으로 최소한 30분 정도 애무를 해야 한다.그래야만 여자의 몸이 지속성 오르가슴으로갈수있는상태가된다.

여성이 남성을 애무하는 방법
이번에는 반대로 여성이 남성에게 해주는 것으로 남성이 사정하지 않고 오르가슴을 느끼게 하는 방법이다. 먼저 남성은 편안하게 두 다리를 벌리고 눕고 여자는 벌린 남성의 다리 사이에 앉는다.여성이 먼저 손에 윤활유를 듬뿍 바르고 남성의 성기와 음낭,회음,항문 부위에 골고루 바른다. 그런 다음 한 손으로 성기의 밑동을 지그시 조였다가 풀어주는 행위를 20회쯤 반복한다.성기의 해면체 속에 혈액이 유입되도록 하는 방법이다. 다른 한 손으로는 귀두의 상단 부위를 쓸어 올리고 내리는 행위를 20여 회 반복한다.그러면서 간혹 성기 몸통을 꽉 잡고 천천히 비틀어준다.긴장된 성기의 근육을 풀어줌으로써 혈액이 쉽게 유입되도록 하는 행위이다.
이렇게 해서 발기가 충실해지면 성기 몸통을 비스듬히 눕힌 다음 20회쯤 마찰한다.같은 요령으로 상하 좌우로 20회쯤 마찰한다.이처럼 강렬하게 마찰하면 남성은 강한 사정 욕구를 느끼게 된다.이때는 애무를 중단하고 사정 위기를 넘길 때까지 기다려야 한다. 이런식으로 여러 차례 애무를 하면 남성의 사정 욕구는 점점 짧아진다. 하지만 사정을 해서는 도로아미타불이다.이렇듯 발기해 있는 성기를 마찰하며 전립선,회음,음낭 등을 자극함으로써 성감을 극대화시킨다.또 회음을 꾹꾹 눌러 주면 성적 자극감이 한층 상승된다. 더불어 음낭을 애무할 때도 부드럽고 조심스럽게 해야 한다.음낭의 윗부분을 잡고 지그시 당겼다가 놓는 요령으로 20회 정도 해준다.이런 식으로 음낭,회음,전립선을 자극하면 남성의 성감은 사정하지 않고도 오르가슴을 느낄 정도로 상승된다.

남성이 특히 신경써야 할 테크닉
남성의 성기 뿌리가 여성의 치골에 밀착되도록 삽입한 채 압박했다가 늦추고 다시 압박하는 요령으로 2~3분 정도 진행하면 여성의 근육은 성적 쾌감으로 긴장하게 된다.여성의 성기와 음핵을 압박했다가 늦추고 하는 동작과 동시에 시계 방향이나 반대 방향으로 원을 그리듯 마찰하는 애무를 5~6분 정도 한다. 여성의 성기에 삽입과 후퇴를 할 때도 요령이 있어야 한다.여자의 질강을 10으로 나누고 질강에 완전히 삽입했을 때를 10이라고 가정한다.남성은 10의 지점에서 9까지 후퇴했다가 다시 10까지 들어간다.다음에는 8까지 후퇴했다가 9까지 전진 한다.다음에는 7까지 후퇴했다가 8까지 진입한다.이런 요령으로 인내를 갖고 5까지 후퇴한다.그 다음에는 반대로 진행한다. 이때 남성은 반드시 폐호흡을 하지 말고 복식호흡을 해야 한다.
어느 정도 피스톤 운동을 한 다음에는 귀두를 절반쯤 질 안에 둔 채 질 입구에 살짝 넣어 전진,후퇴,회전 운동을 느리게 진행한다. 이런 식으로 G-spot까지 진입했으면 이곳을 기준 삼아 자궁 쪽으로 좀더 진입했다가 후퇴하는 것을 반복한다. 20분 정도 이런 요령으로 계속하면 여성의 골반 근육은 상승된 쾌감으로 율동적으로 수축,이완 작용을 한다.이때 여성의 쾌감이 고조되면서 남성의 성기가 밀려 나오는 느낌이 든다. 이때 무리하게 성기를 깊숙이 삽입하지 말고 여성의 반응을 지켜봐야 한다.여성의 쾌감이 증가하면 남성이 성기를 조금만 움직여도 여성은 쾌감에 몸을 떨게 된다.
이때부터 여성은 지속성 오르가슴을 느끼는 초입에 다다르게 된다.남성은 여성의 반응을 살피다가 서서히 G-spot과 좀더 깊숙이 있는 A-spot 사이에서 성기를 움직인다.물론 성기를 움직이면서도 여성에 대한 애무는 그치지 말아야 한다.이때부터 여성은 구름 위를 떠다니는 즐거움을 맛보게 된다. 이런 지속성 오르가슴을 맛보기 위해서 남성은 쉽게 사정하지 않는 방법을 습득해야 한다.이 방법은 앞서 설명한 ‘여성이 남성을 애무하는 방법 ’에 잘 설명돼 있다.

귀두와 G-spot의 절묘한 만남
성적인 측면에서 본다면 여성은 남성의 성기가 긴 것보다는 몸통이 굵은 것을 선호한다.이유는 질 안쪽 약 3.8~5cm 정도 되는 부위에 여성이 민감하게 반응하는 G-spot이 있어서 긴 것보다는 굵은 성기가 자극을더줄수있기때문이다. 남성의 귀두는 요도부터 상단까지 약 4.5cm 정도 된다. 남성의 성기가 질 안에 삽입될 때 묘하게도 G-spot 부위와 귀두 부분이 맞닥뜨리게 된다.
그러니까 귀두가 질 안을 넘나들 때 G-spot을 자극해서 여성에게 쾌감을 준다는 것이다. 어쨌든 45도 각도의 귀두각과 G-spot의 만남은 조물주의 신비한 능력이라고밖에는 표현할 길이 없다.때문에 단연코 성기가 긴 것은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는다.오직 성기의 둘레만이 중요할 뿐이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